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싱가포르행 아시아나 여객기 '엔진 이상' 마닐라 긴급 착륙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11월 10일 오후 4시 35분
2019111000329_0_20191110150024686.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떠나 싱가포르로 가던 아시아나항공 여객기가 엔진 이상으로 필리핀 마닐라 공항에 긴급 착륙했다.

10일 아시아나항공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 20분 인천공항을 이륙해 싱가포르로 향하던 아시아나항공 OZ751편 여객기가 이륙 3시간40분 만에 오른쪽 엔진 이상으로 긴급 회항했다.

OZ751편은 나머지 엔진 1개로 운항하면서 인근 필리핀 마닐라 공항으로 회항, 오후 10시께 마닐라 공항에 착륙했다.

해당 기종은 에어버스에서 공급한 A350-900(A359)다. 아시아나항공이 차세대 주력 항공기로 정한 모델이다.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2017년 A350 1호기를 도입했고, 최근 10호기를 들여왔다. 2025년까지 총 30대를 순차적으로 도입할 예정이다.

아시아나항공은 승객들을 마닐라 인근 호텔에서 머물 수 있도록 조치했다. 이어 이날 오전 같은 기종의 대체 편을 확보해 현지로 보낼 예정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