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미국 CDC "전자담배 흡연자 폐질환 원인은 비타민E 초산염"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11월 09일 오후 2시 45분

액상담배.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DCD)가 전자담배 흡연자에게서 보고된 의문의 폐질환 원인으로 비타민E 초산염(아세테이트)을 지목했다.

CNN방송 등에 따르면 CDC 선임부국장 앤 슈챗 박사는 "조사과정의 돌파구로서 이번 새로운 발견은 매우 의미있다. 우리는 강력한 범인을 찾아냈다"고 말했다.

슈챗 박사는 "물론 더 많은 실험이 요구되는 상황"이라며 "다른 함유물질이 원인일 가능성을 배제하는 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CDC는 미국내 10개주에서 발병한 전자담배 관련 폐질환 환자 29명으로부터 추출한 샘플에서 비타민 E 초산염을 발견했다.

또 환자 28명 중 23명의 샘플에서 마리화나 복합물질인 THC 또는 THC 대사물질이 검출됐다. 일반 니코틴 대사물질은 환자 26명 중 16명의 샘플에서 나왔다.

CDC는 표본이 된 환자의 샘플 중 82%에서 THC 또는 THC 대사물질이 발견된 것도 매우 주목할만한 증거라고 강조했다.

지금까지 미국에서는 알래스카를 제외한 모든 주에서 전자담배 관련 폐질환 환자가 발병했으며 모두 2052건이 보고됐다. 이 가운데 지난 5일까지 40명이 사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