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내일 날씨] 태풍 '타파' 직접적인 영향…전국에 비 소식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9월 21일 오후 6시 26분

날씨.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일요일인 22일은 제17호 태풍 '타파'의 직접적인 영향으로 많은 비가 내리겠다.

태풍은 이날 오전 3시께 서귀포 남남서쪽 약 400km 부근 해상을 지날 것으로 예상된다.

21일부터 22일 밤까지 제주의 예상 강수량은 150∼400㎜(많은 곳 제주도 산지 600㎜ 이상)이다. 밤에는 비가 그칠 전망이다.

강원 영동·경상도·전남은 21일부터 23일 오전까지 100∼350㎜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경기 남부와 강원 영서 남부·충북·충남 남부·전북은 30~80㎜, 서울과 경기 북부·강원 영서 북부·충남 북부에서도 10~40mm의 비가 오겠다.

기상청은 "모레(23일)까지 제주도와 남해안, 동해안, 지리산 부근에는 시간당 50㎜ 이상, 일부 지역은 시간당 8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올 수 있다"고 내다봤다.

제주도와 남해안, 동해안, 도서 지역에서는 최대순간풍속이 초속 35∼45m에 달할 것으로 보여 안전 사고 예방에 유의해야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5∼20도, 낮 최고기온은 17∼25도로 예보됐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