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조국 "사모펀드·웅동학원 사회에 환원"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8월 23일 오후 3시 18분
PYH2019082311250001301_P4.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신고한 재산보다 많은 돈의 출자를 약정해 논란이 됐던 사모펀드를 사회에 기부하겠다고 23일 밝혔다. 가족들이 운영해온 사학법인 웅동학원도 공익법인에 넘기겠다고 했다.

조 후보자는 이날 오후 청문회 준비 사무실이 마련된 서울 종로구 적선현대빌딩 로비에서 이런 입장문을 발표하고 "단지 국민들의 따가운 질책을 잠시 피하기 위한 것이 아닌, 진심에서 우러나온 저의 실천이다. 전 가족이 함께 고민해 내린 결정"이라고 강조했다.

조 후보자는 "부인 정경심씨와 자녀 명의로 있는 펀드를 법이 정한 절차에 따라 공익법인에 모두 기부하겠다고 했다. 이어 "이 사회의 혜택을 제대로 받지 못한 소외된 사람들을 위해 쓰이도록 하겠다"며 "신속히 법과 정관에 따른 절차를 밟도록 하겠다"고 했다.

웅동학원과 관련해서는 "어머니가 이사장직에서 물러나는 것을 비롯해, 저희 가족 모두는 웅동학원과 관련한 일체의 직함과 권한을 내려놓겠다고 제게 밝혀왔다"며 "향후 웅동학원은 개인이 아닌 국가나 공익재단에서 운영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협의, 이사회 개최 등 필요한 조치를 다하겠다"고도 했다.

조 후보자는 "그동안 가진 사람으로서 많은 사회적 혜택을 누려왔다"며 "그 혜택을 이제 사회로 환원하고자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제가 가진 것을 사회에 나누며 공동체를 위해 도움이 될 수 있는 길이 무엇인지 계속 고민하고 실천하겠다"며 "저의 진심을 믿어주시고 지켜봐달라. 계속 주위를 돌아보며 하심(下心)의 낮은 자세로 임하겠다"고 덧붙였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조국후보자 환영 2019-08-24 11:34:18    
조국 후보자의 진정성이다. 법무부장관건이 아니더라도 나는 조 국 후보자는 나라와 겨례를 위해 헌신할 분이고 그리고 가족들이라고 생각한다. 자한당과 이 나라의 썩은 기득권세력들이 꼼수쓰는 자들은 절대 하지 못할 일이다. 열심히 일하고 투자해서 모은 돈인데, 마치 자신들처럼 부정한 돈인것처럼 떠들어대는 조선일보,중앙일보, 기타 극우세력의 언론들. 우리나라는 지금 민주사회의 도약을 하고 있다. 시민들은 민주에 깨어나고 있으며, 누가 진정 나라를 위해 바로잡아줄 열심히 일해줄 인물인지 다 알고 있다. 박정희가 자신의 왕국으로 만들기 위해 국민들의 귀와 눈을 막아놓았는데 이제 시민들이 깨어나고 있다. 조 국 후보자가 법무부장관이 되셔서 법치를 세우는데 큰 일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112.***.***.44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