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비밀이 비밀인 이유

황인원 / 넌참예뻐 / 1만원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7월 03일 오전 11시 19분

북리뷰.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10여년 동안 기업인에게 ‘시가 얼마나 기업 경영에 필요한지’를 설파하며 시 읽기와 시 쓰기를 강조한 황인원 시인. 덕분에 국내에서 내로라하는 기업인들의 시 선생으로도 알려져 있다.

그는 시인들의 창작 사고법 특히 관찰법, 발견법, 창조법을 추출해 툴로 만들고 이를 바탕으로 창의력, 협동, 소통, 문제해결력 등 기업 경영에 반드시 필요한 요소로 적용할 수 있게 한 인물이다.

그래서 일명 ‘문학경영’과 ‘시경영’의 최초 주창자로 알려져 있다.

그런 그가 지난 2001년 등단 15년 만에 첫 시집을 낸 이후 다시 18년이 지난 후인 2019년 두 번째 시집을 선보인다.

문학평론가 유성호 교수(한양대 국문과)는 “황인원 시인은 시인이란 스스로 말을 만들어내는 것이 아니라 존재가 걸어오는 말을 들으면서 그것을 다시 지상의 존재자들에게 전해 세계를 환하게 밝히는 존재자라는 하이데거(M. Heidegger)의 유명한 정언을 한껏 충족해간다”고 말한다.

유 교수는 또 “그는 사물과 내면, 기억과 언어를 섬세하게 결합시키면서 중심으로부터 배제되고 지워져간 존재자들의 삶을 실감 있게 복원해낸다. 이는 그가 한결같이 약하고 소외된 것들을 옹호하는 데서 더욱 선명하게 확인되는 점이 아닐 수 없다”고 평한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