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한항공, 글로벌고객만족도 항공여객운송서비스부문 15년 연속 1위

조인트 벤처 시행과 글로벌 네트워크 강화, 서비스 등 노력 인정 받아

김현우 기자 top@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6월 27일 오후 6시 49분
▲ 대한항공 보잉787-9
▲ 대한항공 보잉787-9
[컨슈머타임스 김현우 기자] 대한항공은 지난 20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글로벌경영협회 주관, 일본 능률협회컨설팅 후원 ‘2019년 글로벌고객만족도(GCSI) 우수기업’시상식에서 항공여객운송서비스부문 1위를 차지했다고 27일 밝혔다.

‘글로벌고객만족도(GCSI)’는 글로벌경영협회와 다국적 컨설팅그룹인 일본능률협회컨설팅에서 고객 만족도를 측정하는 지표이다. 고객 만족 요소, 고객 가치, 글로벌 역량 등의 요소를 평가해 매년 부문별 최우수 기업을 선정한다.

대한항공은 국내 항공업계 최초로 미국 델타항공과 태평양 노선 조인트벤처 협력을 시행하며 고객 서비스 강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지난 해 5월 1일부로 본격 시행한 양사 간의 조인트벤처를 통해 미주 내 290여개 도시와 아시아 내 80 여개 도시를 유기적으로 연결하는 다양한 스케줄 및 노선 제공이 가능해졌다. 뿐만 아니라, 올해 4월 12일 부로 인천~보스턴 노선에 신규 취항하며 아시아~미주를 방문하는 고객들이 더욱 편리한 스케줄을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조인트벤처를 통해 양사 간 환승 시간이 줄어들고, 라운지 및 카운터 공동 이용 등 일원화된 서비스 제공으로 승객 혜택이 확대되며 미주노선 탑승객 수가 전년대비 3% 이상 증가하고, 미국 출도착 기준 인천공항 환승객 수도 전년대비 18% 증가하는 성과를 거뒀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글로벌 선도 항공사로서 고객 감동과 가치 창출을 최우선 목표로 삼아 서비스 향상을 위한 변화와 발전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