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보사 시민대책위 “범정부 차원 조사”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6월 26일 오후 11시 13분
PYH2019062604520001300_P4.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유전자치료제 ‘인보사케이주’(인보사)사태 해결을 위한 시민대책위가 정부 차원의 진상규명을 촉구했다.

10여개 사회단체와 의료단체들로 구성된 ‘인보사 사태 해결과 의약품 안전성 확보를 위한 시민대책위’는 26일 서울 종로구 참여연대에서 출범식을 열고 인보사 사태를 둘러싼 진상규명에 정부가 역할을 해줄 것을 요구했다.

이들은 공익 목적 소송, 실제 환자 피해에 대한 자체 실태조사 등을 진행해 사회 전반의 문제 드러낸 인보사 사태 해결을 위한 활동을 벌인다는 방침이다.

시민대책위는 인보사 피해에 대한 미국 쪽 형사소송도 검토 중이다. 미국 쪽에서 징벌적 손해배상을 구하기 위한 집단소송도 준비하고 있다. 소송인단이 어느 정도 구성되면 미국 로펌과 제휴를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