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한생명, ‘2019 신한생명 사회적 의인’ 선정 및 후원식 진행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6월 25일 오전 10시 3분
PHOTO_20190625100326.jpg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신한생명(대표 성대규)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월남참전 유공자인 유병철(73세)씨를 ‘2019년 신한생명 사회적 의인’으로 선정하고 ‘신한생명 (무)VIP미래설계연금보험’ 2000만원 가입을 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사회적 의인으로 선정된 유병철씨는 월남전에 참전해 국가를 위해 헌신한 상이 국가유공자이며, 현재 고엽제후유의증으로 투병중이다. 또한 전우들과 육탄10용사 행사장으로 차량 이동 중 왼팔이 절단되는 사고를 당하면서도 동료들을 챙기는 등 타의 귀감이 되는 의인이다.

신한생명은 지난 2012년부터 매년 사회적 의인을 선정하고 보험을 통한 생활비 후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서울지방보훈청을 통해 신체·경제적으로 어려움에 처한 사회적 의인을 추천받아 심사과정을 거쳐 ‘올해의 신한생명 사회적 의인’을 선정한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사회적 의인에게 보험을 통한 경제적 도움을 드리기 위해 이번 후원 사업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타인과 국가를 위해 헌신한 사회적 의인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뜻깊은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