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GS25, 베트남∙멕시코 요리 출시…세계 먹거리 확대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6월 18일 오후 8시 52분

지에스.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지난 13일 출시한 ‘반미 샌드위치’와 ‘멕시칸타코’ ‘멕시칸나쵸’가 출시와 동시에 인기를 끌고 있다.

반미샌드위치는 샌드위치 분류 매출 베스트 3위에 올랐으며 멕시칸타코와 멕시칸나쵸는 요리∙반찬 카테고리 매출에서 각각 베스트 1, 3위에 올랐다.

GS25는 방송과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해외 맛집과 먹거리 소개가 활발해져 소비자들의 관심이 대폭 증가한 결과로 분석했다.

GS25는 베트남, 멕시코에 이어 중국, 일본, 미국, 유럽 등 세계 요리를 시리즈로 라인업을 확대해 지속 출시할 예정이다.

이지영 GS리테일 샌드위치 상품기획자(MD)는 “GS25는 소비자의 다양한 니즈를 반영해 전문점에서만 즐길 수 있던 해외 유명 요리를 개발해 출시하게 됐다”며 “세계 각국의 유명 먹거리 개발에 더욱더 힘써 편의점 먹거리 시장을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항상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