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T&G, 궐련형 전자담배 전용스틱 ‘핏(Fiit)’ 2종 추가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6월 18일 오후 3시 6분

핏.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궐련형 전자담배 ‘릴(lil)’의 전용스틱인 ‘핏(Fiit)’ 라인업이 총 7종으로 늘어난다.

KT&G(사장 백복인)는 오는 19일 ‘핏 골든 파이프’와 ‘핏 체인지 더블유’를 출시한다.

핏 골든파이프는 신사들의 담배라고 불리는 파이프 담배에서 착안한 제품으로 파이프 담배용 연초인 카벤디쉬엽을 함유했다. 카벤디쉬엽은 열과 증기 처리 후에 발효 숙성까지 거치기 때문에 일반 담배와 흡연감이 유사하고 목 넘김이 자연스럽다.

핏 체인지 더블유는 독특하고 이국적인 맛과 시원함을 동시에 경험할 수 있는 제품이다. 최적의 블렌딩을 통해 궐련형 전자담배 특유의 찐맛이 적고 맛과 향이 일관되게 지속된다.

앞서 KT&G의 1분기 실적발표에 따르면 릴 디바이스 판매량은 국내 궐련형 전자담배 가운데 가장 높았으며 전용 담배스틱 점유율도 30%를 넘어섰다. 이러한 높은 인기에 힘입어 KT&G는 핏 제품군을 7종으로 확대하게 됐다.

임왕섭 KT&G NGP사업단장은 “지난해 9월 ‘핏 쿨샷’과 ‘핏 체인지톡’을 출시한 이후 오랜 기간의 연구개발을 통해 ‘핏 골든파이프’와 ‘핏 체인지 더블유’를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기호를 존중해 다양한 제품을 출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