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일문 한투증권 사장 “2030세대 진성 고객 만들자”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5월 31일 오후 1시 54분
AKR20190531087500008_01_i_20190531120621169.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은 31일 “올해 카카오뱅크와의 연계 등을 통한 뱅키스(한국투자증권의 온라인 주식투자서비스) 계좌가 100만개가량 개설됐다”며 “이들을 진성 고객으로 만들자”고 강조했다.

정 사장은 이날 여의도 본사 로비에서 열린 ‘동원증권-한투증권 통합 14주년 기념식’에서 이같이 밝혔다.

한국투자증권은 최근 해외영업 확대를 위해 홍콩 법인에 3억달러를 증자했고 지난 3월 25일부터 카카오뱅크와 연계한 뱅키스 고객 신규 모집으로 두 달간 85만 계좌를 달성했다. 정 사장은 “지난 12년간 뱅키스 고객 누적 계좌가 90만이었는데 두 달간 이런 성과를 보면서 4차산업과 플랫폼 비지니스 파워를 실감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 14년간 압도적 성과를 기록했다고 자평했다. 정 사장은 “자기자본이 2005년 1조원에서 현재 4조5000억원으로 늘었고 자산총계는 3조9000억원에서 48조9000억원으로 12.5배, 고객자산은 50조9000억원에서 162조5000억원으로 3.2배로 증가했다”며 “최근 3년 연속 업계 1위의 손익 달성과 자기자본순이익률(ROE) 11%대의 압도적 성과를 기록했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