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배우 조재윤, 비비엔터테인먼트 ‘새 둥지’

김재훈 press@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5월 22일 오후 1시 29분

cats.jpg
[컨슈머타임스 김재훈 기자] 배우 조재윤이 ‘새 둥지’를 틀었다.

22일 방송가에 따르면 그는 몸담아왔던 FNC엔터테인먼트를 떠나 최근 비비엔터테인먼트로 이적했다.

비비엔터 관계자는 “조재윤은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 뿐만 아니라 다양한 행보로 무한한 잠재력을 입증한 배우”라고 밝혔다.

이어 “조재윤과 비비가 한 식구가 돼 기쁘다”며 “신뢰와 소통을 바탕으로 더욱 안정적인 환경에서 다양한 작품을 통해 대중들과 만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덧붙였다.

조재윤은 2003년 영화 ‘영어 완전 정복’으로 데뷔해 다양한 작품에서 신스틸러로 활약해왔다.

최근 JTBC 드라마 ‘SKY 캐슬’에서 우양우를 맡아 시청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한편 비비엔터테인먼트에는 한다감, 김호진, 김인묵, 윤교야 등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