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속도로 휴게소 음식, 저염으로 즐기세요”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5월 14일 오전 10시 18분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가 14일부터 17일까지 24개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찾아가는 덜 단짠 체험 행사’를 실시한다.

이번 행사는 나트륨∙당류를 줄인 음식을 선택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생활 속 건강한 식생활 실천을 유도하기 위해 마련됐다.

오창휴게소(통영방향)와 화서휴게소(상주방향), 속리산휴게소(청주방향), 충주휴게소(양평방향), 천등산휴게소(평택방향) 등 5개소에서는 컨설팅을 통해 기존 메뉴의 염도를 낮추거나 새로운 저염 메뉴를 선보인다.

한국도로공사 충북본부 관할 24개소 휴게소에서는 현장 체험과 나트륨∙당류 저감 홍보를 진행한다.

휴게소 매장 내 염도계를 비치해 이용객들이 음식의 염도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한다. 커피 주문 시 ‘시럽은 한번만’ 등을 통해 나트륨∙당류 저감 캠페인 동참을 유도할 방침이다.

‘덜 단짠 홍보단’은 14일 충주휴게소(양평방향), 15일 오창휴게소(통영방향)를 찾는 이용객들을 대상으로 짠맛∙단맛 미각체험, 건강간식 시식, 건강 식생활안전 공모전 수상작 전시 등 다양한 국민 참여 캠페인도 병행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고속도로 휴게소 등 다중이용시설에서 나트륨과 당류를 줄여가는 식문화 개선을 위해 컨설팅을 확대하고 다양한 참여 행사를 실시해 건강한 식습관이 형성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식약처.jpg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