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재인 대통령, 동남아 3개국 순방길…6박7일 국빈방문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3월 10일 오후 4시 34분

대통령.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후 브루나이, 말레이시아, 캄보디아 등 아세안(ASEAN) 3개국 방문을 위해 서울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6박 7일간 국빈방문으로 진행되는 순방은 신남방정책을 내실화하고 한반도 평화정책에 대한 지지를 모으는 데 목적이 있다.

첫 순방지는 브루나이의 수도 반다르스리브가완이다.

문 대통령은 도착 이튿 날인 11일 볼키아 국왕 주최 공식 환영식에 참석하는 것으로 일정을 시작한다. 브루나이에서는 양국 정상회담에 이어 양해각서 서명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같은 날 문 대통령은 로열 레갈리아 박물관을 방문하고 브루나이 최대 건설공사로서 한국 기업이 수주한 템부롱 대교 건설사업 현장을 찾는다.

12일에는 말레이시아 수도 쿠알라룸푸르로 이동해 한국 기업이 주최하는 한류∙할랄 전시회에 참석한다.

이튿날인 13일 압둘라 국왕 주최 공식 환영식에 참석한 뒤 마하티르 총리와 회담을 갖고 정보통신기술(ICT) 등 첨단분야 협력 강화방안을 논의한다. 14일에는 한∙말레이시아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하는 것으로 말레이시아 일정을 마친다.

문 대통령은 같은 날 오후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으로 이동해 동포간담회를 연다. 15일에는 독립기념탑 헌화를 한 뒤 국왕 주최 공식 환영식에 참석하고 훈센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는다.

이어 ‘한강의 기적을 메콩강으로’를 주제로 한 양국 간 비즈니스 포럼에 훈센 총리와 함께 참석해 기조연설을 할 예정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