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세계百, 윤동주 시인의 ‘둘다’ 재해석한 전통주 세트 출시

송가영 기자 songgy0116@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1월 22일 오전 10시 45분
술방 둘다 잔 세트.jpg
[컨슈머타임스 송가영 기자] 신세계백화점의 우리술방이 윤동주 시인의 ‘둘다’를 전통주로 재해석한 이색 전통주를 출시했다.

이번에 선보이는 ‘술방 둘다 도자기 잔세트’는 철원 오대쌀을 생쌀 발효법으로 빚은 청주와 박재국 작가가 윤동주 시인의 시를 읽고 떠오른 구름, 새 등을 수작업으로 그린 잔으로 구성한 세트 상품이다.

신세계백화점은 이번 단독 상품으로 전통주를 즐기는 젊은 소비자는 물론 명절 선물을 고민하는 소비자들을 사로잡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선진 신세계백화점 식품담당 상무는 “일반적으로 젊은 고객들이 외면할 것 같았던 전통주가 미식 문화와 만찬주 등의 사회적 이슈와 트렌드와 맞물려 인기를 끌고 있다”며 “소주만큼 익숙한 맛과 와인보다 저렴한 가격, 칵테일 등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뉴트로 트렌드 등으로 앞으로도 젊은 고객들의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