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외식 프랜차이즈, ‘성인병 주범’ 당류저감화 운동 동참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12월 09일 오후 4시 58분

프랜차이즈.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당류 저감화 운동에 적극 동참하며 국민 건강 증진을 도모하고 있다.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회장 박기영)은 최근 커피베이와 맘스터치, 피자마루 등 회원사들이 당류를 낮춘 메뉴를 판매하거나 당류 저감화 가이드라인을 개발하는 등 당류 저감화 캠페인이 확산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먼저 커피베이는 지난해 식약처, 프랜차이즈협회와 함께 가이드라인을 개발하고 지속적으로 당류를 낮춘 메뉴를 판매해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또 매장마다 당류 저감화 캠페인 홍보 배너를 비치헤 건강에 대한 관심을 환기하고 있다.

맘스터치와 피자마루도 지난해 식약처∙협회와 공동으로 △상품개발 및 관리 △영양표시 등 정보제공 △홍보∙마케팅 관리 △고객응대 서비스 매뉴얼 등 다양한 분야에서 당류 저감화를 적용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을 개발해 운영 중이다.

참여 업체들은 지난달 23일 충북 오송 식약처에서 ‘프랜차이즈 외식업체 나트륨당류 저감 참여 확대 지원사업 중간보고회’를 통해 성과와 과제, 노하우 등을 공유했다.

내년 1월 31일 당류 저감화 사업 종료 이후에도 현장성을 고려한 가이드라인을 통해 향후 당류 저감화 캠페인에 동참하는 외식 프랜차이즈 기업들이 빠르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장재남 프랜차이즈산업연구원장은 “프랜차이즈 업계와 정부, 소비자까지 모두 함께 참여해야 하는 일이라 쉽지 않지만 국민 건강 증진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과정”이라며 “외식 프랜차이즈 기업들도 국민 건강 증진과 사회적 비용 감소를 위해 당류 저감화 운동에 적극 동참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