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상반기 여전사 순익 1조1066억원…전년比 24% 증가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9월 21일 오전 8시 33분
금감원.jpe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카드사를 제외한 캐피털·리스 등 여신전문금융회사(여전사)의 올해 상반기 순이익이 1조원을 돌파했다.

21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92개 여전사의 순이익은 1조1066억원으로 전년 동기(8901억원) 대비 2165억원(24.3%) 증가했다.

대출 증가로 조달비용(1조3223억원)이 1473억원(12.5%) 늘었고 대손비용(6860억원)도 1301억원(23.4%) 증가했지만, 이자수익(2조5554억원)이 2972억원(13.2%) 늘어난 덕이다. 할부·리스 등 고유업무 순이익(1조3515억원)도 639억원(5.0%) 증가했다.

자산건전성 지표는 개선됐다. 6월말 기준 연체율은 1.97%로 1년 전보다 0.10%포인트 하락했다. 고정이하여신비율도 1.93%로 0.23%포인트 떨어졌다.

92개 여전사의 총자산은 137조1000억원으로 1년 전보다 12조4000억원(9.9%) 늘었다. 할부·리스 등 고유업무 자산(53조5000억원)이 3조9000억원(7.9%) 증가했고, 가계와 기업 대출 자산(65조7000억원)도 8조3000억원(14.5%) 늘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