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BS 예능 ‘빅픽처패밀리’ 차인표-류수영-박찬호 ‘동거남’ 된다

김재훈 기자 press@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9월 12일 오후 5시 32분

AKR20180912068400005_01_i.jpg
[컨슈머타임스 김재훈 기자] 배우 차인표, 류수영, ‘코리안특급’ 박찬호, ‘우블리’ 위샤오광(于曉光)이 ‘동거남’으로 깜짝 변신한다.

SBS TV는 다가오는 추석 연휴 이들이 출연하는 예능 프로그램 ‘빅픽처패밀리’를 방송할 예정이라고 12일 밝혔다.

앞서 언급한 4명 출연자가 경상남도 통영에서 1주일간 동거하는 모습을 카메라에 고스란히 담는다.

이들은 동거 기간 작은 사진관을 열고 직접 운영한다. 그 과정에서 ‘인생사진’ 남기기에 도전하는 등 크고 작은 생활 스토리로 시청자들의 웃음보를 자극한다.

지역 주민들과 교감하는 과정에서는 가슴 속 깊이 묻어둔 인생 얘기도 꺼낸다.

제작진 측은 “서로 다른 네 남자가 보여줄 7일간의 동거 생활”이라며 “좌충우돌 사진관 운영기는 마치 시트콤을 보는 듯한 느낌을 줄 것”이라고 설명했다.

연출은 이지원 PD가 맡았다. ‘정글의 법칙’ 등 SBS TV 간판 예능 프로그램을 만든 ‘실력파’로 통한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