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 대통령, 싱가포르 도착해 2박3일간 국빈방문 일정 시작

윤재혁 기자 dkffk3318@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7월 11일 오후 9시 2분
PYH2018071121470001300_P4.jpg
[컨슈머타임스 윤재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오후(현지시간) 싱가포르 창이 국제공항에 도착해 2박3일간의 싱가포르 국빈방문 일정을 시작한다.

우선 문 대통령은 오는 12일 공식환영식을 시작으로 할리마 야콥 대통령을 면담하고 리센룽 총리와 정상회담을 한다.

회담 후 양국 정부 당국 및 기관 양해각서(MOU) 서명식에 참석하고 공동언론발표도 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싱가포르 정부가 배양한 난초에 외국 정상의 이름을 붙이는 ‘난초 명명식’에도 참석한다. 한국 대통령이 난초 명명식에 참석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오후엔 한·싱가포르 비즈니스포럼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국빈만찬에 참석한다.

싱가포르 방문 마지막 날인 13일에는 현지 여론주도층 인사 400여명을 상대로 하는 ‘싱가포르 렉처’ 연설이 있어 주목받고 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최근 진행되는 한반도 비핵화 논의에 대한 생각과 함께 이후 아시아 평화·번영을 이뤄내기 위한 구상을 소개할 계획이다. 연설 후 오찬간담회를 끝으로 5박6일간의 인도·싱가포르 순방 일정을 모두 마무리한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