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희정 성폭행 폭로’ 김지은씨 “특정 세력 속하지 않아…도와달라”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3월 12일 오전 9시 27분
PHOTO_2018031292642.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안희정 전 충남지사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전 정무비서 김지은씨가 12일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2차 피해를 겪지 않도록 도와달라고 호소했다.

김씨는 이날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를 통해 배포한 편지에서 “저를 비롯한 저희 가족은 어느 특정 세력에 속해 있지 않다”며 “더 이상 악의적인 거짓 이야기가 유포되지 않게 도와달라”고 말했다.

김씨의 폭로가 정치적으로 기획된 것이라는 등 확인되지 않은 주장이 SNS를 중심으로 확산되는 데 따른 대응으로 풀이된다.

그는 “저에 대해 만들어지는 거짓 이야기들이 누구에 의해 만들어지고, 누가 그런 이야기들을 하는지 충분히 예측할 수 있다”면서 “예상했던 일들이지만 너무 힘이 든다”고 털어놓았다.

김씨는 “차분히 검찰 조사를 받았으며 진실 만을 말씀드렸다”며 “여러 모습으로 가해지는 압박과 위협 속에서도 함께 해주시는 많은 분들께 정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