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지엠 노조 “군산공장 폐쇄결정 수용불가…국민혈세 지원도 동의 못해”

박준응 기자 pje@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2월 13일 오후 2시 14분

한국지엠 서문.jpg

[컨슈머타임스 박준응 기자] 한국지엠 노조가 GM의 일방적인 한국지엠 군산공장 폐쇄결정에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다. 

전국금속노동조합 한국지엠 지부는 13일 “경영진은 명절을 앞두고 한국지엠의 존립과 관련한 매우 중요한 결정을 노조에 일방적으로 통보했다”며 “이는 그동안 군산공장 정상화에 대한 노조의 요구를 무시한 결과로 빚어진 적자경영의 책임을 오로지 노동자들에게 전가하는 행태로 절대 용납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어 “한국지엠 경영진은 경영정상화 운운할 자격이 없다”며 “국민혈세를 지원해달라는 날강도식 지엠자본의 요구에도 절대 동의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노조는 14일 오전 10시 군산공장에서 긴급 확대간부회의를 열고 투쟁방침을 결정할 계획이다. 이후 11시부터 군산공장에서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군산공장 폐쇄와 구조조정에 맞서 반대집회를 이어갈 방침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