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토르:라그나로크’에 닥터 스트레인지만 있다? 역대급 카메오 리스트 공개

김종효 기자 phenomdark@cstimes.com 2017년 11월 21일 화요일
[컨슈머타임스 김종효 기자] 2017년 마블 최고의 메인 이벤트 ‘토르: 라그나로크’가 개봉 3주 연속 예매율 1위를 유지하며 심상치 않은 흥행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흥행 돌풍 속에 400만 돌파를 목전에 둔 ‘토르: 라그나로크’에 막강한 카메오 군단이 등장해 영화의 볼거리를 화려하게 수놓아 화제를 불러모으고 있다. 

‘토르: 라그나로크’(수입/배급: 월트 디즈니 컴퍼니 코리아)가 연일 흥행 신드롬을 일으키며 전세계 관객들을 완벽하게 사로잡고 있는 가운데 역대급 카메오 군단이 활약해 누리꾼들 사이에서 회자되고 있다. 한자리에서 보기 힘든 할리우드 톱스타들이 카메오로 등장하면서 영화의 또 다른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하는 것. 

still_1.jpg
먼저 ‘닥터 스트레인지’의 히어로 베네딕트 컴버배치는 개봉 전부터 그의 등장을 예고해 기대치를 한껏 끌어올린 바 있다. 그는 이런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듯 ‘토르: 라그나로크’에서도 다차원 평행 세계를 넘나들며 특유의 능글맞은 재치를 보여줘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 ‘닥터 스트레인지’ 이후 토르와의 오랜만의 조우는 팬들에게 반가움을 선사함과 더불어 2018년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 최대 야심작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로 이어지는 활약을 예고해 팬들의 기대감에 불을 지핀다. 

still_2.jpg
지난 LA 북미 월드 프리미어에 깜짝 방문해 마블 팬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킨 맷 데이먼 역시 예상치 못한 타이밍에 관객들 앞에 모습을 드러낸다. 영화 초반에 등장하는 연극에서 ‘로키’ 역으로 깜짝 등장하는 맷 데이먼은 특유의 자연스러운 연기가 돋보이는 열연으로 짧은 분량에도 불구하고 남다른 존재감을 발휘한다. 

타이카 와이티티 감독은 “중요한 장면에 톱스타가 등장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하던 차에 평소 맷 데이먼과 친분이 깊은 크리스 헴스워스가 그에게 먼저 카메오 출연을 제안했다”며 숨겨진 캐스팅 비화를 전해 두 배우의 끈끈한 우정을 증명했다.

이 연극에서 또 하나 놓치지 말아야 할 사실이 더 있다. 바로 연극 속 ‘토르’ 역을 맡은 배우가 크리스 헴스워스의 친형인 루크 헴스워스인 것. 그는 친동생이 메인 히어로로 활약하는 영화에 흔쾌히 카메오로 출연하며 남다른 우애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still_4.jpg
still_5.jpg
이 밖에도 ‘쥬라기 공원’으로 명성이 높은 배우 샘 닐, 세계적인 프로레슬러 존 시나 역시 영화에 깨알 등장해 카메오 군단의 완벽한 시너지를 화려하게 완성했다.

still_6.jpg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에서 또 하나 놓칠 수 없는 재미는 단연 스탠 리 마블 코믹스 명예회장의 카메오 출연이다. 스탠 리는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 ‘닥터 스트레인지’, ‘스파이더맨: 홈커밍’ 등 매 MCU 영화마다 출연해 관객들에게 스쳐 지나가는 스탠 리를 찾는 재미를 선사해 왔다. 이번 ‘토르: 라그나로크’에서 토르의 트레이드 마크인 긴 머리를 거침없이 자르는 유쾌한 이발사로 등장하는 그는 관객들에게 반가움을 안겨주며 마블 영화의 공식 흥행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수행한다. 

still_7.jpg
타이카 와이티티 감독 역시 영화의 주요 캐릭터인 ‘코르그’ 역으로 등장해 영화 마지막까지 관객들에게 웃음을 선사하며 ‘토르: 라그나로크’의 흥행에 힘을 보탰다.

이처럼 풍성한 카메오 군단의 등장에 팬들은 “맷 데이먼 나오는지 모르고 봤다가 깜놀했네요. 즐거운 서프라이즈였습니다!”(가**), “저 진짜 모르고 봤다가 헐!! 했네요”(복**) 등 열광적인 반응을 보내며 강력한 신스틸러들의 활약에 환호를 보냈다.

‘토르: 라그나로크’는 온 세상의 멸망 ‘라그나로크’를 막기 위해 마블 최초의 여성 빌런 헬라에 맞선 토르가 헐크와도 피할 수 없는 대결을 펼치게 되는 2017년 마블의 메인 이벤트 영화다. 명품 배우들의 카메오 출연으로 관람욕구를 배가시키며 가뿐하게 관객수 370만 명을 돌파한 ‘토르: 라그나로크’는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