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장미대선’ 앞서 서울 아파트값 14주째↑…경기∙인천 ‘제자리’

김수정 기자 crystal@cstimes.com 2017년 04월 21일 금요일

[컨슈머타임스 김수정 기자] 내달 ‘장미 대선’을 앞두고 서울 아파트값이 14주째 상승세를 이어간 반면 경기∙인천 지역과 신도시 아파트값은 관망세를 보였다. 

21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이번 주 서울 아파트값은 지난주와 같이 0.06% 오르며 14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구별로는 성동(0.12%), 강동(0.11%), 마포(0.10%), 서초(0.10%), 중랑(0.10%), 서대문구(0.09%) 등 순으로 상승했다. 줄곧 약세를 보이던 양천구도 이번 주 0.04% 올랐다.

경기∙인천은 6주 연속 0.01% 변동을 보이고 있다.

성남(0.21%), 파주(0.07%), 구리(0.05%), 시흥(0.05%) 등은 올랐고 양주(-0.06%), 의왕(-0.01%), 부천(-0.01%), 고양시(-0.01%)는 내렸다.

반면 신도시는 2주 연속 보합세를 나타냈다. 위례(0.05%), 동탄(0.01%), 판교(0.01%) 등은 상승했고 분당(-0.03%), 중동(-0.03) 등의 아파트값은 하락했다.

전셋값은 서울에서 0.02% 오른 반면 신도시와 경기∙인천에서 각각 0.01% 떨어졌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