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교보생명 노조, ‘FI 규탄’ 전국민 서명운동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4월 05일 오후 2시 17분
교보생명.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교보생명의 오너이자 대주주인 신창재 회장이 재무적 투자자(FI)의 풋옵션(보유한 주식을 일정한 시기·가격에 되팔 권리) 행사로 경영권 위기에 처한 가운데 교보생명 노동조합이 전국민 서명운동에 나섰다.

교보생명 노조는 5일 성명을 통해 “단기차익을 노리는 악덕 투기자본이 풋옵션을 행사해 터무니없이 높은 가격으로 회사를 삼키려 한다”며 “고객의 미래 보장을 위해 성실히 쌓아온 돈을 해외투자자가 삼키고 기업가치를 하락시켜 매각 등 악순환에 이르게 하는 연결고리를 차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서명운동은 60만명을 목표로 오는 16일까지 진행되며 교보생명 노조는 서명결과를 청와대에 전달할 계획이다.

이홍구 노조위원장은 “만명의 교보인은 투기자본이 60년 전통 민족기업의 정체성을 훼손하는 것을 두고 보지 않을 것”이라며 “서명운동에 연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