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영주,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캐스팅…카리스마 대모 役
상태바
정영주,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캐스팅…카리스마 대모 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브이컴퍼니 제공]
[사진= ㈜브이컴퍼니 제공]

[컨슈머타임스 김동역 기자] 배우 정영주가 KBS2TV 새 월화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출연을 확정했다.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엄혹한 금주령이 내려졌던 시대를 배경으로 선 넘는 네 청춘이 우정을 나누고 사랑에 취하며 성장하는 이야기를 그린 퓨전 사극. 앞서 유승호, 이혜리, 변우석, 강미나 등 화려한 라인업이 공개돼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정영주는 대모역으로, 대장간의 안주인이자 대장으로 마을을 책임지는 인물이다. 아들을 찾기 위해 나선 곳에서 로서(이혜리 분)와 인연을 맺게 된다. 이번 역할을 통해 액션 및 총을 다루는 실력과 카리스마를 보여주며, 그동안과는 다른 캐릭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최근 '펜트하우스3'에서 빵짱언니로, tvN '하이클래스' 홍콩인 매기 첸으로 특별출연하며 강렬한 임팩트로 시청자를 사로잡았으며, '보쌈-운명을 훔치다'를 통해 사극 첫 출연을 한 바 있다.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현재 촬영 중이며 올 하반기 방영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