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아름다운재단과 보호종료청년 자립 돕는다
상태바
스타벅스, 아름다운재단과 보호종료청년 자립 돕는다
  •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 기사출고 2021년 02월 23일 15시 01분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 송호섭)가 아름다운재단과 함께 '2021 청년 자립정착꿈 지원사업'에 참여할 보호종료청년을 내달 12일까지 모집한다.

스타벅스는 올해 3억원의 기금을 조성해 아름다운재단에 전달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일용직·비정규직으로 생활하고 있거나 취업을 준비 중인 보호종료청년에게 자립정착금 지원을 비롯해 다양한 자기계발 기회를 제공해 안정적인 사회 진출을 도울 계획이다.

단순히 일회성 지원에 그치지 않고 청년들이 스스로 적성을 찾고 사회 경험을 쌓아 실질적인 자립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사업을 확대 운영해나갈 방침이다.

서류, 면접 등의 전형을 거쳐 최종 선발된 청년에게는 1년간 최대 500만원의 자립정착금이 교육·진로활동 보조비 등으로 지원된다. 올해부터는 심사를 통해 기존 참여자 중에서 연속지원 대상자를 선발하고 1년의 추가 지원도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매달 진행되는 문화 체험, 취업 특강, 진로적성검사 등 자립 역량 강화 교육, 네트워크 활동 참여 기회도 제공된다. 스타벅스와 협력관계인 한양사이버대학 장학 프로그램 혜택과 함께 스타벅스 바리스타 교육 등에 참여할 수도 있다.

지원대상은 전국 아동복지시설·가정위탁 보호 종료 후 대학에 진학하지 않았거나 정규직 직업을 갖고 있지 않은 만 19세부터 24세 이하 청년이다.

스타벅스는 지난해 'Be the Brightest Stars' 캠페인을 통해 총 2억5000만원의 기금을 적립해 청년자립꿈 지원사업을 처음 전개했다. 총 25명의 보호종료청년들이 자립정착금을 지원받고 법률 지식 특강, 자존감 고취 강의 등 자립 준비에 필요한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