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아이 행복·안전·보호 캠페인'
상태바
'우리아이 행복·안전·보호 캠페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로 성북구청장 "아동이 안전하고 행복한 도시는 모든 구성원이 행복한 도시, 아동학대 대응력을 높이도록 최선을 다할 것"

[컨슈머타임스 최진영 기자] 성북구(구청장 이승로)가 아동학대 예방주간(11/19∼25) 동안 '우리아이 행복·안전·보호 캠페인'을 진행했다.
 

성북아동청소년센터-주민-민간의 협업으로 마련한 이번 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에 맞춰 도보 이동형(walking thru) 전시·관람 방식으로 진행하여 방문객과 행사 관계자의 안전을 도모했다.


성북아동청소년센터 앞마당, 정릉동 교통광장 그리고 구청 아트 홀 등 성북구 공간 곳곳을 활용해 아동학대의 심각성을 알리고 민·관이 진행하는 각종 아동청소년 사업을 알렸다. 


캠페인 주제에 맞춰 구성한 안아줌, 지켜줌, 돌봐줌, 놀아줌, 들어줌 부스는 행사기간 내내 인기가 높았다. 각 부스 별로 진행한 아동 행복 자화상 그림 전시, 아이지킴콜112 앱 설치, 아동학대감시단 서명운동, 파우치 만들기 다채로운 체험프로그램 때문이었다. 


성북경찰서와 종암경찰서는 실종아동예방 지문 등록과 유전자 키트 등을 제공해 취학 전 자녀를 둔 부모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구청 4층 아트홀에서는 '아동학대예방 및 아동권리 증진을 위한 세미나'를 개최했다. 아동보호전문기관 주관으로 진행된 세미나는 현장에서 아동과 가정의 변화를 도모한 다양한 사례를 공유했다. 


이승로 구청장은 "아동학대예방 주간뿐만 아니라 1년 365일 아동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자라는 성북을 만들기 위해 아동학대 대응력을 더욱 높이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는 계획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