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희, WHO 사무총장 최종 결선대비 유럽서 마지막 총력전
상태바
유명희, WHO 사무총장 최종 결선대비 유럽서 마지막 총력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컨슈머타임스 하주원 기자] 산업부는 24일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이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최종 결선을 앞두고 이달 13∼23일 스위스 제네바, 영국 런던, 벨기에 브뤼셀을 오가며 지지 교섭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최종 결선에서는 유 본부장과 나이지리아의 응고지 오콘조이웨알라 후보가 올라있다. 

지난 6월 입후보 이후 제네바를 4번째 방문한 유 본부장은 20여개국 장관급 인사와 개별 면담을 진행했으며 두차례 리셉션을 통해 100여명의 제네바 주재 세계무역기구 대사들을 만나 최종 지지를 요청했다. 

이어 지난 19일에는 영국 런던에서 엘리자베스 트러스 국제통상부 장관을, 20일에는 브뤼셀에서 발디스 돔브로브스키 EU 수석부집행위원장을 각각 만나 적극적인 지지를 당부했다.

WTO 사무총장 선출 최종 결선 선호도 조사는 오는 27일까지 진행되며 선출시한인 11월 7일 전까지 컨센서스(의견일치)를 도출하는 과정을 통해 최종 선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