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노트20 사전예약 공시지원금 최대 24만원…선택 약정 할인 유리
상태바
갤노트20 사전예약 공시지원금 최대 24만원…선택 약정 할인 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수
사진=연합뉴스

[컨슈머타임스 하주원 기자] 이동통신 3사는 7일 삼성전자 갤럭시노트20에 공시 지원금을 최대 24만원을 책정했다.

이는 최대 24만원 안팎이었던 갤럭시S20 출시 당시 공시 지원금과 비슷한 규모이며 모든 요금제에서 선택 약정 할인을 받는 것이 유리하다.

가장 공시 지원금이 많은 곳은 KT다. KT는 요금제별로 공시 지원금을 최소 8만6000(5G Y틴·월 4만7000원 요금제)에서 24만원(슈퍼 플랜 프리미엄 플러스·월 13만원 요금제)으로 책정했다.

LG유플러스는 요금제별로 8만2000에서 22만7000원을, SK텔레콤은 8만7000에서 17만원의 공시 지원금을 책정했다고 발표했다. 

예고된 지원금은 변동될 수 있으며 개통 시작일인 오는 14일 확정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