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세가맹점, 주말 카드승인액 담보 대출 가능
상태바
영세가맹점, 주말 카드승인액 담보 대출 가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컨슈머타임스 이연경 기자] 영세 가맹점이 신용카드사에서 카드 매출대금을 담보로 주말에 운영자금을 대출받을 수 있게 된다.

금융위원회는 3일 연 매출액 3억원 이하 영세 가맹점이 주말 동안 카드 매출 대금 일부를 받을 수 있도록 여신전문금융업법에 대한 법령해석을 변경했다고 밝혔다.

현재 카드사는 결제 후 영업일 2일 이내에 연 매출 5억원 이하의 가맹점에 카드 매출 대금을 지급해야 한다. 그러나 주말 등 비영업일에는 자금이 지급되지 않는다.

가맹점주들은 목요일부터 일요일 사이 이뤄진 카드 매출 대금을 그다음 주가 되어서야 받을 수 있어 주말 사이 자금 융통에 어려움을 겪어 왔다.

이에 카드사들은 영세 가맹점이 목요일부터 일요일까지 발생한 카드 승인액의 일부를 대출로 신청해 주말에 받을 수 있게 한다. 그 다음 주에 카드사가 가맹점에 줘야 할 카드 매출대금에서 대출 원리금을 차감해 자동상환하는 방식이다.

금융위 관계자는 "주말에도 매출 대금을 일부 받을 수 있게 됨에 따라 대금 지급 주기를 단축하는 효과가 있다"며 "이번 주부터 상품이 순차적으로 출시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