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펜데믹'…"대한민국이 '절대 안전구역'임을 믿고 있다"
상태바
코로나19 '펜데믹'…"대한민국이 '절대 안전구역'임을 믿고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컨슈머타임스 김필수 ] 

이제는 저녁에 잘 때나 아침에 일어날 때 안 보던 휴대폰을 보는 습관이 생겼다. 코로나19 확진자가 어제는 몇 명 발생했는가에 대한 궁금증이라 할 수 있다. 벌써 봄이 왔는데 우리의 관심은 코로나19에 국한돼 버렸다.

영화 '나는 전설이다'에서 주인공 윌 스미스가 총을 매고 폐허화된 뉴욕 한 가운데 혼자 서 있는 모습이 나오는데 이는 현재 뉴욕의 모습과도 같다. 상상이 아닌 현실이 돼 다가온 코로나19의 엄습은 세계의 모든 공장을 정지시켰고 경제활동을 'All-Stop' 시켰다.

모든 주요 국가가 봉쇄와 자택격리에 들어갔지만 기하급수적으로 늘고 있는 코로나19 확진자로인한 사망자는 계속 늘어나고 있다.

특히 △고령자 치료가 어려워 최고의 치사율을 보이고 있는 이탈리아 △자국민 치료를 포기하고 그냥 1차적으로 바이러스가 지나가 정리된다고 언급하는 영국 총리 △선진 모든 국가가 사재기로 인해 텅 빈 대형 할인점 △올림픽 개최에 매달려 검사조차 못하고 있다가 1년을 연기한 미래의 펜데믹 일본 △그나마 검사와 치료를 어렵게 병행하는 선진국과 달리 의료가능이 거의 없어서 오지 않기만을 바라는 아프리카 국가들 모두가 각자의 역량에 맞게 대처하며 사투를 벌이고 있는 상태다.

중국 이후 지난 2월 급격히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대한민국, 외국인은 두려움을 느껴 탈출하고 해외에서는 한국인의 출입을 굳게 닫는 국가가 100여개를 넘어섰고 금기시 한 국가가 되었으나 이제는 국민이 똘똘 뭉쳐 어려움을 극복하고 점차 안정적으로 진행하고 있는 국가가 되고 있다. 반면 세계는 펜데믹으로 점차 확산속도가 높아지면서 오히려 우리나라가 가장 안전하고 보장할 수 있는 국가로 탈바꿈하고 있다.

가장 투명하면서 빠른 공개와 역학적 추적을 통한 통제, 세계에서 가장 빠르고 확대된 검사진단과 조치, 희생하고 헌신하는 의료진과 세계 최고 수준의 의학 수준, 국민적 공감대와 할 수 있다는 자부심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는 자부심 강한 국민, 드라이브 스루 등 안전하면서도 신속한 검사가 가능한 아이디어 적용 등이 지금의 우리 모습니다.

수년간 국내를 휩쓸고 있는 미세먼지 문제로 인한 국민적 건강에 대한 인식제고로 마스크 착용 등 국민적 개인위생 관념이 크게 작용하고 있었다. 동시에 제조왕국으로서의 입지를 살려 하루에 1000만개 이상의 마스크를 생산할 수 있는 독자기반은 마스크 공장 하나 없는 이탈리아와 근본부터 달랐다.

또한 우리나라는 수십 년간 국내 최고의 엘리트만 몰리고 지금도 그러한 의대생과 의료진이 누적되면서 세계 최고의 의료수준을 지니고 있다. 미국 오바마 전 대통령 역시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한 우리의 단일 체제 의료보험제도를 가장 부러워 했다. 안전하면서 빠르게 전 국민을 검사하고 치료받을 수 있는 문턱 없는 국민적 대표 국가제도가 됐다. 중국발 코로나19 환자가 급증하면서 유전 관련 기업의 발 빠른 검사진단키트 개발과 동시에 신속하게 인증한 정부 기관의 올바른 대처도 빼놓을 수 없다.

국민적 아이디어인 차량에 탑승한 상태에서 안전하고 빠르게 코로나19를 진단하는 '드라이브 스루'검사는 세계적 표준이 될 정도로 중요한 수단이 됐다. 이를 응용한 '워킹 스루' 등도 중요한 아이디어 현장 적용 방법이라 할 수 있다. 세계에서 가장 빠르고 진보된 퀵 서비스를 중심으로 투명 정보와 함께 사재기 하나 없는 대한민국은 일부 국가에서 나타나는 사재기로 대형 할인점이 텅텅 비어있는 모습과는 대조적이었다.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에 대한 국민적 호응과 실천 역시 다른 국가에서 보기 힘든 똘똘 뭉치는 국민의 저력이 됐다. 대구·경북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는 경우에도 도시 봉쇄 등 국민적 활동과 규제가 없는 민주주의 근간을 훼손하지 않으면서도 통제력을 가진 대한민국이 이젠 다른 국가들의 표본이 되고 있다.
                  
할 수 있다는 자긍심과 언제나 어려움을 극복했다는 국민적 공감대, 남을 위하고 함께 하면 성공한다는 성공 공식 모두 우리 대한민국의 힘이다.

글로벌 펜데믹으로 미쳐가고 있는 주변 국가와 달리 우리 대한민국이 가장 안전하고 보호받는 '절대 보호구역'으로 작용한다는 것을 우리는 알고 있다. 국민적 동참과 실천의 결과는 머지않아 긍정적인 결과로 다가올 것이다. 조금만 참고 절제하며 개인의 면역력을 키우면서 긍정의 힘을 믿자. 국민적 자부심을 키우고 내일을 기대하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