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롯손해보험, 탄 만큼 내는 '퍼마일 자동차 보험' 출시
상태바
캐롯손해보험, 탄 만큼 내는 '퍼마일 자동차 보험'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컨슈머타임스 이연경 기자] 캐롯손해보험이 11일 '퍼마일 자동차보험'을 출시하며 본격적인 자동차 보험 시장 진출을 알렸다.
 
퍼마일(Per-Mile)은 주행거리만큼만 보험료를 계산한다는 의미다. 연간 보험료를 운행 거리와 무관하게 전액 선납하는 기존 자동차 보험과는 달리 소정의 가입보험료만 납부하면 이후 매월 주행거리에 따라 산출되는 보험료를 분할 납부하게 된다.

다만 고객의 선택권 보장을 위해 계약 시에 보험료를 일시 납부하고, 1년 후 만기 시점에 실제 운행한 거리에 따라 킬로미터(km) 단위로 정산이 가능한 퍼마일 연납형도 운영한다. 

퍼마일 자동차 보험에서 가장 특징적인 요소는 운행 데이터 측정 장치인 '캐롯 플러그'와 '캐롯 모바일 앱'이다.

캐롯 플러그는 퍼마일 자동차보험 월정산형을 선택하는 고객에게 보험가입 후 즉시 배송된다. 고객이 기기를 자동차의 시거잭에 꽂으면 실시간 주행거리를 측정하고 자동으로 보험료를 산출해준다.

또한 운전자는 캐롯 모바일 앱을 통해 실시간 주행거리와 보험료의 확인이 가능하며 응급 상황 시 SOS 버튼을 누르면 자동으로 고객센터에서 전화가 걸려오는 E(Emergency)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정영호 캐롯손보 대표이사는 "주행거리 외에도 고객의 운전 패턴 및 안전운전 습관까지 파악해 향후 갱신 시 안전운전자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준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