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승 우리은행장 "고객신뢰 강화 최우선…깊이 반성·개선 노력"
상태바
손태승 우리은행장 "고객신뢰 강화 최우선…깊이 반성·개선 노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컨슈머타임스 이연경 기자] 손태승 우리은행장이 2020년 경영전략회의에서 "우리 스스로 깊이 반성하고, 철저히 개선해 나가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다.

손 행장은 17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열린 회의에서 "고객은 우리의 존립 근간으로, 올해는 고객 신뢰의 회복을 넘어 더욱 탄탄하고 두텁게 만드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이는 지난해 대규모 손실로 사회적 물의를 빚은 해외금리 연계 파생결합펀드(DLF)를 의식한 발언으로 풀이된다.


손 행장은 올해 경영목표인 '신뢰, 혁신, 효율'이 가시적인 결과로 이어질 수 있게 '액트(Act) 2020!(실천하는 2020)'의 결연한 각오를 다지자고 임직원에게 당부했다.

이어 "21년 만에 전면 개편된 고객 중심의 핵심성과지표(KPI) 제도를 통해 영업문화의 대혁신은 이미 시작됐다"며 "우리은행이 금융의 변화와 혁신을 주도해 올해를 새롭게 도약하는 한해로 만들어야 한다"고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