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호 "감독님이 시켰어요" 영화 '집으로' 할머니께 사과?
상태바
유승호 "감독님이 시켰어요" 영화 '집으로' 할머니께 사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컨슈머타임스 인터넷뉴스팀] 연기자 유승호가 영화 '집으로'에서 함께 출연했던 할머니에게 공개적으로 사과해 네티즌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유승호는 1일 오후 전파를 탄 MBC TV '섹션 TV연예통신'에서 "(영화) '집으로'에서 할머니를 괴롭히는 악역을 맡은 바 있지 않느냐"는 리포터의 질문에 "할머니, 그때 너무 죄송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후 유승호는 "감독님이 시켜서 어쩔 수 없이 했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유승호는 MBC 새 주말 드라마 '욕망의 불꽃'에서 함께 출연한 서우를 두고 "서우누나가 너무 편하고 재밌다"고 돈독한 애정을 과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