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자율경영 지역본부’ 시범 운영

[컨슈머타임스 양대규 기자] KB국민은행(행장 윤종규)은 올해부터 자율경영 지역본부제도를 시범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이 제도는 지역본부장이 영업뿐 아니라 지역본부 인원의 전보 인사와 예산 등 전반적인 경영활동을 스스로 결정할 수 있다.

국민은행이 추구하는 ‘소 최고경영자(CEO) 중심’ 영업체계를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고 은행 측은 설명한다. 본부 중심의 의사결정 프로세스를 현장중심으로 전환하자는 취지인 것이다.

국민은행은 일단 중앙2(서울 남대문), 부산2(사상), 광주·전남2(첨단) 등 3곳의 지역본부에서 자율경영 지역본부제도를 운영한다. 이후 성과가 좋으면 이를 확대할 계획이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인사의 궁극적인 목적은 지속성장 가능한 영업문화를 구축하고 자율적이고 창의적인 소 CEO모델을 구현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국민은행은 지난 10일 자율경영 지역본부장을 포함한 71명의 지역본부장 인사를 단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