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주요은행, 가계대출 증가 목표에 맞춰 '주택담보대출' 조정

이연경 기자 lyk3650@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12월 03일 오전 9시 23분

PHOTO_2019120390147.jpg

[컨슈머타임스 이연경 기자] 금융당국의 대출 규제로 은행들이 주택담보대출 속도를 조절한다.

3일 업계에 따르면 KB국민·신한·우리·KEB하나·NH농협은행의 11월 주택담보대출 잔액은 436조714억원으로 전달보다 2조7826억원 늘어났다.

은행들은 당국이 설정한 올해 가계대출 증가 목표치인 '5%대'를 맞추기 위해 조정에 돌입한 것으로 보인다.

이는 올해 들어 가계대출을 늘린 은행과 그렇지 않은 은행 간 주담대 증감 차에서 뚜렷하게 나타난다. 주담대는 가계대출의 70%를 넘게 차지한다.

농협은행은 올 10월 가계대출 증가율이 9.5%를 기록한 가운데 같은 달 주담대를 1637억원 줄였다. 이어 11월에도 3566억원을 추가로 감축했다.

또한 1월부터 10월까지 가계대출 증가율이 5%를 넘어선 신한은행(6.9%), 우리은행(6.5%), 하나은행(6.1%) 등의 지난달 주담대 증가폭도 10월보다 작거나 다소 많았다.

반면 10월까지 가계대출 증가율이 2.1%였던 국민은행은 11월 주담대를 10월 증가액(7260억원)의 두 배인 1조4430억원으로 늘렸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알사채널 2019-12-03 11:01:16    
가깝고도 멀게만 느껴지는 금융!
알다가도 모르겠는 신용!
필요하지만 겁나는 대출!
이 모든걸 시원하고 쉽게 알려드리는 채널
알아보고! 사용하자~유튜브 [알!사!채널]입니다.

https://www.youtube.com/channel/UCdM_qk7IEys-6kJ7hbsiP2Q
222.***.***.226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