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에어서울, '민트데이' 특가 오픈…"국제선 왕복총액이 10만원대"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11월 19일 오전 9시 44분
PHOTO_2019111994346.jpg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에어서울(대표 조규영)이 19일 오전 10시부터 노선별 최저가의 '특가 족보'를 공개하는 '민트데이' 이벤트를 실시한다.

민트데이는 단 하루 동안 항공권 최저가를 특별 오픈하면서 최저가가 열리는 날짜를 콕 집어 미리 알려주는 이벤트이다. 매월 첫째, 셋째 화요일마다 진행된다.

이번 민트데이 이벤트는 제주 노선과 베트남 다낭, 나트랑, 하노이, 보라카이(칼리보), 코타키나발루, 씨엠립, 괌 등 12개 노선을 대상으로 한다.

유류세와 공항세를 모두 포함한 왕복총액은 △김포~제주 2만3000원 △보라카이 14만6600원 △코타키나발루 15만3100원 △다낭 17만2200원 △괌 17만6200원 △나트랑 20만5300원 △ 씨엠립 24만6800원부터다.

탑승기간은 11월 20일부터 2020년 1월 31일까지이다.

또한 민트데이에는 에어서울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항공권을 구매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이벤트에 자동 응모가 돼 추첨을 통해 추가로 무료 항공권을 받을 수 있다. 이번 민트데이에 제공되는 무료 항공권은 모두 33매로, 당첨자는 11월 22일에 바로 공개된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