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하이투자증권, 3분기 영업익 214억…작년 동기 대비 70.7% ↑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11월 14일 오후 5시 3분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하이투자증권은 올해 3·4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 214억5600만원, 순이익 166억 1900만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70.7%, 79.1% 증가한 수치다.

올 3분기까지 연결기준 누적 순이익은 473억 원으로 이미 작년 연간 순이익(434억 원)을 초과 달성했다. 이는 하이투자증권의 핵심 수익원인 기업금융(IB)·프로젝트파이낸싱(PF)부문의 안정적인 수익 성장세 지속과 상품운용부문의 실적 개선세가 두드러진 결과다.

특히 IB·PF부문의 순영업수익은 부동산 PF딜 증가 및 IB부문 인수 수수료 증가로 전년 동기 대비 60.3% 증가한 367억 원을 기록하며 호실적을 견인했다.

대표적인 부동산 PF거래로는 부산 BIFC 2단계 담보대출(사업규모 1,150억원), 송파 헬리오시티 상가담보대출(사업규모 550억) 등이 있다.

하이투자증권 관계자는 "상반기엔 부동산금융 영업을 강화해 딜을 적극 취급하고 하반기엔 셀다운을 통해 PF익스포져 비중을 조절하여 수익과 리스크 관리를 함께 달성하는 기조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