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시아나 우선협상대상자 이르면 내일 발표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11월 11일 오후 8시 28분
0000956962_001_20191111185736043.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아시아나항공 매각 작업이 급물살을 타면서 이르면 12일 매각을 위한 우선협상대상자가 발표될 전망이다.

11일 재계와 산업은행 등에 따르면 금호산업은 12일 오전 서울 모처에서 이사회를 열고 아시아나항공 매각 관련 안건을 논의한다. 이번 이사회에서는 본입찰에 참여한 컨소시엄 3곳 가운데 한 곳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하는 결정을 내릴 전망이다.

우선협상대상자가 선정되면 금호산업과 채권단은 곧바로 아시아나 인수를 위한 본협상에 들어갈 예정이다. 협상이 순조롭게 진행될 경우 연내 매각 마무리도 가능한 일정이다.

이사회는 아시아나항공 본입찰에 참여한 컨소시엄 3곳 가운데 한 곳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하거나 이번 매각을 아예 유찰시키는 결정을 내릴 전망이다.

아시아나 본입찰에는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 컨소시엄과 제주항공(애경)-스톤브릿지 컨소시엄, KCGI-뱅커스트릿 컨소시엄 등 3곳이 참여했다.

현산-미래에셋 컨소시엄이 인수가로 2조 5000억원 정도를 써낸 것으로 전해져 1조 5000억원 안팎을 써낸 것으로 알려진 애경 컨소시엄보다 유리한 상황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