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원랜드 협력업체 근로자 34% 정규직 전환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10월 22일 오후 8시 23분
AKR20191022146400062_01_i_P2.jpg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강원랜드는 22일 시설분야 협력업체 근로자대표단과 자회사 방식 정규직 전환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합의한 자회사 전환 대상은 시설관리, 오폐수처리, 제설용수처리, 승강기 설비 유지보수 등 시설분야 9개 용역, 311명이다.

강원랜드 협력업체 중 정규직 전환 대상은 외곽·세탁, 청소, 경비, 시설, 기타 등 7개 분야 1646명이다. 이 중 34%인 563명이 정규직 전환에 합의했다.

강원랜드 관계자는 "강원랜드가 지난 7월 발렛, 주차 등 기타분야 자회사 정규직 전환에 합의한데 이어 시설분야 정규직 전환도 투표결과에 따라 합의했다"며 "앞으로도 청소, 경비 등 전환방식이 합의되지 않은 분야에 대해 지속적으로 정규직 전환 합의를 이뤄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