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현대차, '더 뉴 그랜저' 티저영상 공개…그랜저IG 신차급 변경

장문영 인턴기자 moonyj1114@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10월 22일 오후 2시 0분
AKR20191022085100003_01_i_P2.jpg

[컨슈머타임스 장문영 인턴기자] 현대자동차의 티저를 통해 공개된 '더 뉴 그랜저'는 2016년 출시된 그랜저IG의 부분변경(페이스리프트) 모델로 신차급 변경이다.

다음 달 출시예정인 더 뉴 그랜저는 외관과 내부 디자인이 대폭 변경되고 파워트레인도 바뀌었다. 

가장 큰 변화는 전면부로 라디에이터 그릴과 헤드램프, 주간주행등, 범퍼 등의 경계를 무너뜨린 것이다. 특히 LED 주간주행등은 마름모 조각들로 구성된 그릴과 일체형으로 제작됐다. 신형 쏘나타와 마찬가지로 켜지지 않았을 때는 그릴의 일부로 보이지만 점등되면 램프로 바뀌는 '히든라이팅 램프'가 적용됐다.

또 앞서 6월에 출시된 K7 프리미어와 마찬가지로 전장이 길어지면서 측면 디자인도 다소 변경됐다. 후면부 역시 리어램프의 변화로 크게 달라져 보인다. 종전보다 다소 두꺼워진 일자형 리어램프는 측면까지 이어지며 내려오는 형태를 갖췄다. 내부 역시 좌우로 넓은 형태의 대시보드와 디지털 계기반, 버튼식 자동변속기 등 큰 폭으로 바뀌었다.

파워트레인은 K7 프리미어와 마찬가지로 스마트스트림 2.5엔진에 8단 자동변속기를 결합한 모델을 비롯해 다양한 엔진 라인업을 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