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채용비리' 박인규 전 대구은행장 징역 1년6개월 확정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10월 18일 오후 8시 46분
300897_270437_0506.jpg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채용비리와 비자금 조성 등 혐의로 기소된 박인규 전 DGB금융지주 회장 겸 대구은행장에게 실형이 확정됐다.

대법원 2부(주심 안철상 대법관)는 18일 업무방해 및 증거인멸교사, 업무상 횡령·배임, 뇌물공여 혐의로 기소된 박 전 행장에게 징역 1년6월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박 전 행장은 2014년 부터 2017년 까지 24명의 부정채용에 연루된 혐의를 받고 있으며, 지난해 11월 담당자들에게 인사부 컴퓨터 교체, 서류 폐기 등을 지시한 혐의도 받고 있다.

또한 박 전 행장은 2014년 4월부터 지난해 8월까지 법인카드로 32억7000만원 상당 상품권을 구매한 뒤 판매소에서 수수료를 공제하고 현금화하는 수법으로 비자금을 조성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중 상당 부분을 유용했다는 업무상 횡령·배임 등의 혐의도 받고 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