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류현진, 시즌 13승 수확…첫 홈런도 쳤다

김재훈 press@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9월 23일 오전 10시 32분

류현진화.jpg
[컨슈머타임스 김재훈 기자] LA 다저스 류현진이 시즌 13승과 메이저리그 데뷔 첫 홈런을 동시에 거둬들였다.

류현진은 2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 나섰다.

선발 등판한 그는 7이닝 동안 삼진 8개를 뽑아내며 3실점하는 등 빼어난 피칭을 선보였다.

안타는 총 6개를 허용한 가운데 1회 솔로 홈런, 7회 투런 홈런을 맞아 실점했다.

류현진의 평균자책점은 2.35에서 2.41로 소폭 상승했다.

다저스의 7-4 승리로 류현진은 8월 12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 이래 6번째 도전만이자 날짜로는 42일 만에 값진 승리를 따냈다.

한편 류현진은 올해 안방에서 10승 1패, 평균자책점 1.93이라는 빼어난 성적을 올렸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