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프리카돼지열병 공포…경기 연천서 의심 신고 접수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9월 17일 오후 9시 30분

돼지.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경기도 파주의 한 농가에서 17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확진된 데 이어 연천군에서도 의심 신고가 접수됐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의심 신고된 연천군 백학면의 양돈농장은 돼지 2000여마리를 사육 중이다. 어미돼지 1마리가 폐사하자 이날 오후 2시께 경기도 축산 방역 당국에 신고했다.

경기도 가축방역관은 정밀 검사를 위한 시료를 채취했으며 검사 결과는 18일 나올 예정이다.

이 농가는 이날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 판정을 받은 파주 농가와 역학관계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해당 농장 반경 500m 이내에는 다른 2개 농가가 돼지 4500여마리를 사육 중이며 반경 3㎞ 이내에는 3개 농가가 8500여마리를 키우고 있다.

농식품부는 의심 신고를 접수한 뒤 해당 농가에 초동방역팀을 투입해 사람∙가축∙차량 이동통제, 소독 등 긴급방역 조치를 취했다.

농식품부는 정밀 검사 결과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확인되면 긴급행동지침(SOP)에 따라 긴급 살처분 등 필요한 방역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