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한생명, IFRS17 구축 프로젝트 마무리…결산시스템 오픈

송가영 기자 songgy0116@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9월 17일 오전 9시 55분
사진_[신한생명] IFRS17 결산시스템 오픈(19.09.17).jpg
[컨슈머타임스 송가영 기자] 신한생명이 오는 2022년 도입 예정인 새 국제회계기준(IFRS17)에 대비하기 위해 지난해 5월부터 진행한 IFRS17 구축 프로젝트를 마무리하고 결산시스템을 오픈하다.

먼저 지난 2017년 9월부터 8개월간 계리·회계·경영·리스크관리 등 각 부문별 전문회계법인이 참여한 가운데 사전 컨설팅을 진행하고 마스터 플랜을 수립했다.

이 플랜을 기준으로 계리모델, 가정관리, 계리결산, 리스크관리, 회계정책, 재무결산, 인프라·DW, 관리회계 등 총 8개로 세분화해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프로젝트 기간은 분석설계·개발·테스트 및 안정화 단계로 나눠 진행했다. 3차례에 걸친 테스트를 통해 기능점검을 마치고 지난달 말 이뤄진 최종보고회를 끝으로 프로젝트는 종료됐다.

양해직 신한생명 계리팀장은 "가치 중심의 경영관리 기반 확보는 물론, 리스크관리 고도화, IFRS17 패러다임에 부합하는 체계적 재무보고체계 마련, 재무정보의 대내외적 신뢰성 향상 등을 기대할 수 있어 업계를 선도하는 리딩 컴퍼니가 되는데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