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서울시, 4년 동안 시범 운영 후 수소택시 개시

장문영 인턴기자 moonyj1114@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9월 10일 오후 3시 33분
AKR20190910100900004_01_i_P2.jpg
[컨슈머타임스 장문영 인턴기자] 서울시는 수소 택시 10대가 10일 오후 2시부터 시내 운행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수소 택시 요금이나 이용 방법은 기존 중형 택시와 같다. 삼환운수와 시티택시 등 2개 택시 업체가 5대씩 운영한다. 차체 색깔은 하늘색으로 해 수소차임을 쉽게 알 수 있도록 했다. 이 수소택시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수소택시 실증 연구개발(R&D) 예산으로 운영한다. 2022년 말까지 실제 도로 환경에서 16만㎞ 이상 운행해 핵심 부품 성능을 검증하고 개선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수소 시내버스도 올해 안에 7대 도입할 방침이다. 버스나 택시 등 사업용 자동차는 운행이 잦아 친환경 차량으로 할 때 환경 개선 효과가 크다는 것이 시의 판단이다.

김기봉 서울시 택시물류과장은 "수소 택시 실증사업으로 수소차의 택시 적합성 여부를 검토해 향후 본격적인 도입 여부를 판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