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효성, '요요마 DMZ 평화음악회' 후원… 한반도에 울림과 감동 선사

장문영 인턴기자 moonyj1114@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9월 10일 오후 3시 32분
사진3.8일 올림픽체조경기장 _효성과 함께하는 평화콘서트, 요요마 바흐 프로젝트_ 공연장면.jpg
[컨슈머타임스 장문영 인턴기자] 효성과 문화체육관광부가 공동 기획한 '문화로 이음:디엠지(DMZ) 평화음악회' 가 9일 오후 파주 DMZ 안 도라산역에서 개최됐다.

이번 'DMZ 평화음악회'는 효성이 메세나 활동으로 개최한 '요요마 바흐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열렸다. '바흐 프로젝트'는 8일에 열린 '파크콘서트'와 '행동의 날(Day of Action)'인 DMZ 평화음악회(9일)로 구성되어 있다. 요요마는 앞서 멕시코, 미국, 그리스 등에서도 '행동의 날'을 통해 이민정책, 지역 사회의 문화, 노숙자 문제를 다뤘다.

DMZ 평화음악회에서 요요마는 옥상달빛, 국악인 김덕수, 안숙선, 북한 출신 피아니스트 김철웅 등과 함께 연주하며 한반도 평화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파크콘서트에서 선보였던 '바흐 무반주 첼로 모음곡' 연주는 물론 북한 출신 청년 연주자 2명과 함께 협연하며 한반도의 평화를 기원했다. .

한편,효성은 평소 사회적 약자를 위한 관심과 많은 활동을 해온 조 총괄사장의 제안으로 2010년부터 사회적 약자를 후원하는 '효성 컬처 시리즈'를 포함한 문화∙예술∙스포츠 분야에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해왔다.

그 밖에도 효성은 장애예술가 지원, 궁궐 복원 사업 후원, 대학로 극단 후원, 창덕궁 환경정화 활동, 배리어 프리 영화 제작 지원 등 다양한 문화·예술 사회 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