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청소년야구, 대만에 2-7 완패

김재훈 press@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9월 05일 오후 4시 55분

cats.jpg
[컨슈머타임스 김재훈 기자] 한국 청소년 야구 대표팀이 슈퍼라운드 첫판에서 대만에 완패했다. 

이성열(유신고)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5일 부산 기장군 현대차 드림볼파크에서 열린 제29회 세계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18세 이하) 슈퍼라운드 첫 경기에서 대만에 2-7로 무릎을 꿇었다.

2008년 캐나다 에드먼턴 대회 11년 만의 우승에 도전하는 한국이 슈퍼라운드 첫판부터 기가 꺾인 것.

A조 조별 리그에서 1승 1패의 전적을 안고 슈퍼라운드를 시작한 한국은 첫판에서 대만에 져 1승 2패가 됐다.

한국은 6일 일본, 7일 미국과 차례로 대결한다.

한편 슈퍼라운드는 A·B조 1∼3위 팀이 진출해 조별 리그 전적을 안고 상대 조에서 올라온 세 팀과 격돌한다.

이어 누적 성적 상위 두 팀이 결승전을 치른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