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CJ, 추석 앞두고 협력사 결제금 5000억 조기 지급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8월 25일 오후 4시 36분
PCM20190531000219990_P4.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CJ그룹(회장 이재현)은 25일 추석 명절을 앞두고 약 5000억원의 협력업체 결제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CJ의 8개 주요 계열사와 협력하는 중소 납품업체 1만2000여 곳이 혜택을 받게 될 예정이다. 계열사별 기준에 따라 차이가 있지만 평균적으로 기존 지급일보다 한 달 가량 선(先) 지급되는 것이다.

규모는 CJ제일제당 약 1300억원, CJ대한통운 약 1200억원, CJ ENM(오쇼핑부문+E&M부문) 약 900억원, CJ올리브네트웍스 약 600억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밖에 CJ프레시웨이, CJ푸드빌, CJ CGV, CJ헬로 등도 각 사별로 최대 300억까지 협력업체에 결제 대금을 조기 지급할 예정이다.

CJ그룹 관계자는 "2015년 이후 매년 명절 성수기에 협력업체들과의 상생과 내수 활성화를 위해 납품 결제 대금을 조기 지급해 왔다"면서 "명절을 앞두고 중소 협력사들에 일시적으로 가중되는 자금 부담 해소에 도움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