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하나카드,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 오픈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8월 22일 오후 4시 41분
PHOTO_20190822164044.jpg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하나카드(대표이사 장경훈)는 22일 NICE평가정보(대표이사 심의영)와 함께 국내 최초로 가맹점 정보를 활용한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하나카드-NICE평가정보가 개발한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는 하나카드가 보유한 가맹점 매출 등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NICE평가 정보가 개인사업자의 신용점수 및 등급을 스코어링해 금융기관에게 제공해 주는 서비스다.

그동안 개인사업자들은 여신심사 과정에서 연체 및 금융활동 이력 중심의 한정된 정보로만 신용평가를 받아 정확한 평가를 하기에는 한계가 있었다.

그러나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는 가맹점 매출규모 및 상권 분석 정보 등의 정보를 추가 반영해 보다 정확한 신용평가를 받을 수 있게 된 것이 특징이다.

하나카드 관계자는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 출시로 국내 카드업권 최초로 '개인사업자 CB업'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면서 "NICE평가정보는 600만 개인사업자 및 소상공인들의 금융 동반자로서 자리매김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